LCK 이정현 아나운서 사과문 게시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댓글 0건 조회 111회 작성일 21-01-08 17:36

본문

LCK 분석데스크를 진행하는 이정현 아나운서가 자신이 LCK 스프링 미디어데이에서 범한 실수에 대해 사과했다.


이정현 아나운서는 지난 6일 온라인으로 진행된 2021 LCK 스프링 미디어데이의 진행자로 참가했다. 이정현 아나운서는 10개 팀의 출사표를 듣는 과정에서 kt 롤스터를 빠뜨렸고 뒤늦게 확인한 뒤 kt에게도 시즌 출사표에 대해 물었다.


이에 강동훈 감독은 "이 정도로 kt랑 내가 존재감이 없었다는 것을 새삼 느끼게 됐다"며 "원래는 천천히 발전하는 데 목표를 둬 길게 보려고 했는데 자존심도 상하고 존재감을 뿜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 어떤 팀도 이길 수 있는 저력을 가진 팀이 되도록 하겠다"라며 각오를 다졌다.


이정현 아나운서는 미디어데이 종료 후 당일 자신의 SNS를 통해 사과문을 게재했다. 이정현 아나운서는 "미디어데이에서 큰 실수를 했고 LCK 10개 팀들 모두 나에게는 똑같은 비중으로 중요하다"며 "처음으로 10개 팀을 대상으로 한 화상 미디어데이를 진행하다 보니 해서는 안 될 실수를 범했고 어떻게 대처해야 할지 몰랐다"라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관계자들과 팬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리고 싶고 특히 kt 강동훈 감독님과 '유칼' 손우현, kt 팬들이 많이 상심하셨을 것 같다"며 "정신없이 진행하다 보니 꼼꼼히 챙기지 못해 질문을 못 드렸다"라며 사과했다. 또 "죄송한 마음 전해드리고 싶어 리그 시작 후 다시 한번 감독님과 선수에게 직접 사과드리겠다"라고 말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51건 1 페이지

검색